한다・양조문화와 맛을 만나는 여행 | Aichi Now – 아이치 공식 관광정보 웹사이트

이 사이트에서는 편의성 개선과 열람 추적을 위해 Cookie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계속해서 사이트를 열람하신 경우 Cookie 사용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동의함

Title플랜계절의 추천 모델 코스

upload/recommend_course_languages/Half Day Tour from Centerair;  Enjoy Japan’s Brewing Culture

한다・양조문화와 맛을 만나는 여행 총 거리:16km 총 시간:4시간
일본 정중앙의 현관문이라고 할 수 있는 센트레아 국제공항은 수백 년의 역사를 가진 술, 조미료, 식초의 양조로 유명하며, 과거의 정취가 있는 한다 시에 있습니다! 한다 시가 사무라이의 시대에 어떤 식으로, 어떻게 그렇게 유명한 금융 도시가 되었는지, 이 반나절 코스를 통해 이해해 봅시다.

코스 내용

센트레아 공항을 출발(택시로 25분)→ 미쓰칸 박물관을 방문(도보 약 2분) → 한다 운하와 전통적 흑벽 창고

1

Day1

한다 시MIZKAN MUSEUM(한다 시)

식초의 마을, 한다의 미쓰칸 박물관
아름다운 자연을 지닌 지타 반도에 있는 양조 마을, 한다는 술의 부산물로서 식초를 만들고 있습니다. 간장, 술, 식초를 일본 전국에 출하함으로써, 한다는 에도 시대에 가장 번성한 마을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한다는 지금도 주식회사 미쓰칸의 본거지입니다.좀더 보기 >

2

Day1

한다 시한다 운하(한다 시)

한다 운하, 영화 스타의 표정을 지닌 운하
한다 운하는 에도 시대에 술이나 식초를 일본 전국에 출하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그 운하 변에는 바닷바람의 영향으로부터 보호를 하기 위하여 코르타르로 장식된 전통적인 흑벽 창고가 세워져 있습니다. 유명한 영화감독인 구로사와 아키라의 첫 영화는 옛 창고가 들어선 거리 풍경을 세트로 사용하기 위해, 한다 운하 변에서 촬영되었습니다.좀더 보기 >
키워드
#미츠칸 박물관・한다 운하 구라노마치
#한다 아카렌가 건물

코스 검색

Page Top